그냥자긴 뭐해서...

뭔가 하고 자지 않으면 안될것만 같은 의무감이 들어서 대강 몇개 찍었습니다.

저번에 착각해서 잘못산 옷과 유키쨔응이 도착 해서 찍어 봤습니다.

유키쨔응은 뭔가 락키 스트라이크에 걸려서 운이 졸았습니다. 상세한 내용은 생략하고 역시 이 작가는 서비스가 뭔지 아는 작가인듯 합니다. 별로 쓸모는 없어보이지만 이상한 옷과 함께 팬티 1 벌을 같이 보내왔습니다. 같이 담겨온 상자가 참 인상적이더군요.


요런 상자입니다. 후질한 상자에 대강 넣어서 보내는 사람도 많은데 이 작가는 항상 넣어서 보내는 상자가 좀 뽀샤시하면서 특이한게 비싼값은 하는듯

열면 이렇게 되어있습니다. 항상 옥션에 올렸던 사진을 출력해서 같이 보내주더군요. 오른쪽의 쪽지는 감사 카드(?) 같은겁니다. 대강 내용을 읽어보니 또 콴심을 가져줘서 감사하다 솰라솰라 문제가있으면 연락달라 솰라솰라 정도의 내용이더군요. 왜 또 콴심이란 얘기가 나오냐면 얼마전에 이 작가한테 다른 헤드를 질러서 기억하고 있었나봅니다.

이런식으로 되어 있습니다. 옷이 좀 야살쿠리 하긴 한데 뭐 입혀봐야 알거 같고, 암튼 이 작가꺼 박스는 왠지 버리기가 뭐해서 차곡차곡 모셔두고 있습니다만, 딱히 쓸데는 없는듯 ㅠㅠㅠ

그래서 결론입니다. 대강 찍긴 했는데 사진발은 졸라 잘받는거 같습니다. 머리가 은발이니 다른색 계열도 좋을거 같았지만 남는 바디 중에서 적절하게 골를만한게 저정도 뿐이더군요.


문제의 그 옷입니다. 12 인치 옷 하나에 10만을 넘게 주다니 뭔가 토사물이 나올것 같은 느낌입니다만, 생각보단 퀄리티가 괜춘한거 같아서 대강 마음을 추스렸습니다. ㅠㅠ

부츠는 빼고는 다 같이 들어있는 세트 입니다. 부츠는 마침 저런 부츠가 하나 잉여스럽게 뒹굴어 다니더군요.

by loneltng | 2009/11/23 01:48 | Dolls Side | 트랙백 | 덧글(8)

트랙백 주소 : http://loneltng.egloos.com/tb/5129592
☞ 내 이글루에 이 글과 관련된 글 쓰기 (트랙백 보내기) [도움말]
Commented by 와~ at 2009/11/24 00:29
아이고 예쁜 아가씨네요 >_<
Commented by keru at 2009/11/24 10:24
귣 나날이 발전해가는 그분이근영
Commented by 나래 at 2009/11/24 17:25
오오 좀 쩔어주는듯
Commented at 2009/11/25 18:51
비공개 덧글입니다.
Commented by loneltng at 2009/11/25 20:00
그만큼 장비 견적 가격도 올라갔으니까요 ㅠㅠ
암튼 감사합니다.
Commented by 세루리안 at 2009/11/29 17:53
오오 예쁜만큼 포장도 럭셔리하네요+_= 사진도 프린트해 주는 거 왠지 멋진 것 같아요
Commented at 2010/03/23 21:50
비공개 덧글입니다.
Commented by loneltng at 2010/03/24 14:00
아존 05 번 헤드 입니다. 머리 색도 이쁜게 많고 얼굴 조형도 좋아서 이쪽계열 커스텀에 많이들 사용하는 편입니다.

:         :

:

비공개 덧글

 

◀ 이전 페이지다음 페이지 ▶